[2월16일-강원일보] 아이스하키팀 12연패 달성 … 도선수단 종합 3위 쾌거 > 보도자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평화와 번영 강원시대


보도자료

보도자료

[2월16일-강원일보] 아이스하키팀 12연패 달성 … 도선수단 종합 3위 쾌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2-18 08:53 조회52회 댓글0건

본문

b97416f96dda06828d31006a6fc4dee7_1550447
 

도선수단이 제16회 전국장애인동계체육대회에서 종합 3위를 달성했다.

도선수단은 15일 막을 내린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4개, 은메달 4개, 동메달 6개 등 총 14개의 메달을 획득해 총 1만3,308.60점을 획득하며 경기(2만31.60점)와 서울(1만4,910.20)에 이어 3위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대회 마지막 날인 15일에만 금 1개, 은 1개, 동 2개 등 총 4개의 메달을 추가하며 당초 목표였던 종합 3위 자리를 지켰다.

특히 단체전의 선전이 눈부셨다. 대회 마지막 날 강릉하키센터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장애인아이스하키 결승에서 강원도청 아이스슬레지하키팀이 충남을 상대로 12대0으로 대승을 거두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로써 강원도청 장애인아이스하키팀은 대회 12연패를 달성했다. 또 의정부에서 치러진 휠체어컬링팀은 경북팀과 3·4위전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10대9, 짜릿한 1점 차 승리로 값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서보라미(33·하이원)는 여자 크로스컨트리스키 4.5㎞ 프리 좌식부문에서 19분49초10으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남자 크로스컨트리스키 6㎞ 프리 지적부문에 출전한 고희성(23·도장애인체육회)은 18분43초80의 기록으로 3위,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서 도선수단은 알파인스키 종목에서 종합 2위를 차지했고 크로스컨트리스키 종목에서 종합 3위를 달성하는 등 개인전 선전까지 더해져 모든 선수가 6개 종목에서 고른 성적을 올린 것이 주요 등위 상승 요인으로 분석됐다.

이날 폐막식에서는 도장애인체육회 소속 알파인스키 종목 신복수 감독이 지도자상을 받았다.

이수종 도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앞으로도 선수들의 훈련과 여건 개선을 통해 경기력 강화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으로

TEL. 033-816-1000 FAX. 033-816-1019 강원도 춘천시 스포츠타운길 80 강원체육회관 1층 우)24239
회장 : 최 문 순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관 리 자

Copyright © GWSAD 강원도장애인체육회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