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소개

동계종목

  • 파라아이스하키 슬레이지하키
  • 알파인스키 스키
  • 노르딕스키 노르딕스키
  • 휠체어컬링 컬링
  • 스노보드 스노보드

< 아이스 하키 Ice Sledge Hockey >

아이스 하키 경기모습

종목소개

썰매하키(Ice Sledge Hockey)는 아이스하키를 장애인들이 즐길 수 있도록 변형한 경기이다.
선수들은 대부분 일반 아이스하키의 보호장비를 사용하며, 스케이트를 대신하여 양날이 달린 썰매를 사용한다.
썰매의 높이는 양날 사이로 퍽(puck)이 통과할 수 있는 높이로 제작되어야 하며, 스틱의 한쪽 끝에는 썰매의 추진을 위한 픽(pick)과, 다른 한쪽에는 퍽을 칠 수 있는 블레이드(blade)가 달린 폴(poles)을 사용한다.
일반 아이스하키경기처럼 각 팀은 콜기퍼 이외에 5명의 선수가 경기를 한다.
썰매하키는 일반아이스하키처럼 매우 격렬하고 스피디한 경기이기는 하지만, 노르웨이를 비롯한 여러나라 팀에는 여성선수도 포함되어 있다. 장애인올림픽에서의 경우, 썰매하키는 1994년 대회에 처음 선을 보였으며, 미국과 캐나다. 그리고 노르웨이 등의 북유럽 국가들에서는 최고의 장애인동계스포츠로서 한 자리를 확고히 하고 있으며, 일반 관중들에게도 인기와 재미를 더해주는 경기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경기방법

각 팀별 골키퍼를 포함한 6명으로 구성된 선수들이 출전하며, 센터라인 중앙에서 양 팀의 센터가 마주 선 가운데, 심판이 떨어뜨려주는 퍽을 스틱으로 서로 빼앗는 페이스오프(face off)를 하는 것으로 경기가 시작됩니다.

골대 안에 퍽을 넣으면 득점이 되고, 득점이 높은 쪽이 승리팀이 됩니다.

중앙에서 페이스오프는 각 피리어드가 시작될 때와 득점발생 후에만 실시합니다. 그 외의 페이스오프는 반칙이 있었을 때 그 반칙이 발생한 지점에서 펜스로부터 6m 떨어진 스포트(Spot)에서 실시하며, 엔드존(End Zone)에서 반칙이 있었을 경우, 그 원인을 구분하여 공격 측의 반칙인 경우에는 뉴트럴 존(Neutral Zone)의 스포트(Spot)에서, 수비 측의 반칙인 경우에는 엔드존(End Zone) 스포트(Spot)에서 페이스오프를 실시합니다.

선수교체는 경기 중 언제든지 6명 이내에서 17명의 선수 전원이 수시로 자유롭게 교체될 수 있습니다.

경기단체

홈페이지 : http://paraicehockey.or.kr/

< 알파인스키 Alpine Ski >

알파인스키 경기모습

종목소개

장애인 알파인스키는 장애유형에 따라 시각장애(B1 - B3), 입식(LW1 - LW9), 좌식(LW10 - LW12) 3개의 경기 등급으로 분류되어있으며, 대회는 활강과 슈퍼대회전, 대회전, 회전, 슈퍼복합 등의 세부종목으로 구성되어 있다.
장애인 알파인스키는 결승점을 통과하여 나온 기록을 선수의 해당 장애등급에 따라 부여된 Factor값(소수점 4자리)을 곱하여 나온 기록으로 최종 순위를 결정하게 된다.

출발 기문 높이 : 입식 부문(40cm), 좌식 부문(80cm, 두 기둥 사이 역시 80cm 간격)
선수들은 출발선 앞 또는 앞쪽을 가리키는 방향에 본인의 폴(폴 대신 장비 포함)을 배치하는 반면, 좌식부문 선수들은 예외(폴 대신 아웃리거 사용), 선수의 폴과 아웃리거는 출발 전 코스 설면에 고정(단 좌식부문 선수는 출발 시 러닝 출발은 불가)
시각장애인 선수의 가이드는 출발 기문 통과 없이 측면에서 출발

경기방법

활강 [Downhill]
출발 순서 : 시각장애인 부문 → 입식 스키 부문 → 좌식 스키 부문
표고차 : 400 - 800m
기문 수 : 필요에 따라
스키 최소 길이 : 남 205cm, 여 200cm

슈퍼대회전 [Super Giant Slalom]
출발 순서 : 시각장애인 부문 → 입식 스키 부문 → 좌식 스키 부문
표고차 : 300 - 600m
기문 수 : 표고차의 10%(최소 30개 이상)
스키 최소 길이 : 남 205cm, 여 200cm

대회전 [Giant Slalom]
출발 순서 : 시각장애인 부문 → 입식 스키 부문 → 좌식 스키 부문
표고차 : 200 - 400m
기문 수 : 표고차의 10%(최소 30개 이상)
스키 최소 길이 : 남 188cm, 여 183cm

회전 [Slalom]
출발 순서 : 시각장애인 부문 → 입식 스키 부문 → 좌식 스키 부문
표고차 : 80 - 220m
기문 수 : 표고차의 11 - 15%
스키 최소 길이 : 남 165cm, 여 155cm

슈퍼복합[Super Combined]
출발 순서 : 시각장애인 부문 → 입식 스키 부문 → 좌식 스키 부문
활강 또는 슈퍼대회전 1회, 회전 1회
총 2회 경기 진행 후 경기기록의 합산으로 순위 결정

경기단체

홈페이지 : http://kpsa.koreanpc.kr/

< 크로스컨트리 Cross-Country >

노르딕스키

종목소개

크로스컨트리는 지체장애인(싯스키 및 스탠딩 등급)선수와 시각장애인(시각 가이드가 선수와 함께 경기를 실시)선수가 참가한다.
동계패럴림픽 대회에는 크로스컨트리와 바이애슬론 2가지 정식종목이 있다.
남녀 모두 단거리, 중거리 및 장거리(이상 크로스컨트리)종목과 바이애슬론 종목 및 팀 릴레이 종목에 참가할 수 있다.

패럴림픽 채택

크로스컨트리 : 1976년 스웨덴 오른스코드스빅 대회에 첫 등장
바이애슬론 : 1994년 릴르함머르대회에 정식종목 채택 (현재 24개국에서 실시)

경기단체

홈페이지 : http://www.knsfd.co.kr/

< 휠체어컬링 Wheelchair Curling >

휠체어컬링 경기모습

종목소개

컬링에 관한 최초의 역사상 기록은 옛날의 스톤에서 찾아볼 수 있다. 이 스톤은 스코틀랜드에서 발견된 것으로 1511년이라는 연호가 각인되어 있어 적어도 그 이전부터 컬링이 실시되어 온 것으로 추측된다.
스코틀랜드인에 의해 경기장의 넓이, 스톤의 크기 등이 규격화되고, 컬링 경기를 상징할 수 있는 스코틀랜드 전통의 킬트(kilt)와 백파이프(bagpipe)를 첨가하여 전통 있는 신사적 분위기를 만들어 내었다. 최초의 경기용 스톤은 일정한 모양, 크기, 무게의 기준이 없어 경기에 지장이 없을 정도의 돌이면 사용할 수 있었다.
또한 당시에는 스톤에 손잡이가 없었기 때문에 엄지와 검지 손가락을 사용하기 위해 돌에 구멍을 내어 사용하였다. 1775년 금속 손잡이가 달린 원형의 스톤이 보편화되고 1838년 Royal Caledonian 클럽이 만들어지면서 화강암 스톤의 규격과 모형이 표준화되었다. 컬링이 캐나다에 전파된 당시의 기록에는 스코틀랜드의 이주민이 1807년 몬트리올에서 최초의 컬링 클럽을 만들고, 주변의 강에서 컬링 경기를 실시했다고 한다. 그 후 컬링은 캐나다의 동부에서 서부로 이동하며 캐나다의 대표적인 스포츠로 자리잡게 되었다. 컬링은 캐나다인에 의해 더욱 개량되어 옥외에서 옥내 링크로, 남성만의 경기에서 여성도 즐기는 스포츠로 발전하였다.
마침내 1998년 일본 나가노 동계올림픽에서는 정식종목으로 실시되었다. 현재 컬링 경기는 4년마다 개최되는 동계올림픽과 동계아시아경기대회에서 정식종목으로 실시되고 있으며, 매년 개최되는 세계컬링선수권대회, 세계주니어컬링선수권대회 등 수많은 선수권대회와 함께 프로경기가 세계 곳곳에서 개최되고 있다.

휠체어 컬링의 특성
휠체어컬링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누구나 손쉽게 할 수 있는 게임성이 강한 건전한 사시사철 스포츠이다.
운동신경이 둔한 사람이나 체력이 약한 사람일지라도 1시간정도만 기초 자세 연습을 하면 시합이 가능하다.
휠체어컬링(일반컬링)은 흔히 “얼음 위의 체스”라 불리어지듯 볼링, 당구와 같은 스포츠성과 바둑, 장기와 같은 정신수양의 특성이 잘 조화되어 있다.
특히 컬링은 체력보다도 작전의 구상과 상대방과의 심리전 등 정신적인 요소가 강한 경기라고 볼수 있다.(체력30%, 기술30%, 작전40%)

휠체어 컬링의 장점
다양한 작전구상을 함으로써 두뇌의 회전과 상대팀과의 심리전에서 오는 긴장감을 느낄 수 있다.
또한 팀 구성원 각자에게 임무가 주어지므로 팀원간에 단결력이 결속된다.
휠체어컬링은 장애인들이 접하기 힘든 얼음 위에서 하는 경기이기 때문에 몸의 밸런스가 좋아지고 장시간(약2시간30분)에 걸친 경기이기 때문에 체력과 추위에 대한 저항력을 키워 준다.

경기방법

경기장은 일반 아이스링크에 만들 수 있다. 하지만 기존의 아이스링크 표면에 패블이라는 작은 물방울(엠보싱 화장지 표면)을 뿌려 스톤과의 마찰을 줄인다. 패블의 상태에 따라 경기장의 전반적인 컨디션이 좌우된다고 할 수 있다. 1개 팀 4명(lead, second, third, skip)으로 구성된 두 팀이 화강암 재질의 둥근 돌(stone, 19.96kg)을 얼음판 위에서 밀어 던져, 지름 1.83m 과녁모양의 하우스(house)라고 하는 목표 구역내 표적(button)에 누가 더 가까이 접근시키느냐를 겨루는 경기이다.

경기단체

홈페이지 : http://대한장애인컬링협회.kr/

< 스노보드 snowboard >

스노보드 경기모습

경기종목

장애인 스노보드 경기의 등급은 상지장애(SB-UL)와 하지장애(SBLL-1, SBLL-2)로 분류된다. 2014년 소치(러시아) 패럴림픽대회에서 알파인 스키의 세부종목에 포함되어 시범종목으로 개최되었으며 2018평창패럴림픽대회에서 정식종목으로 개최되었다.
세부종목으로는 뱅크드 슬라롬(남, 여), 스노보드 크로스(남, 여)가 경기등급에 따라 총 10개가 개최된다.

경기방법

스노보드 크로스(SBX)
스노보드 크로스는 뱅크, 롤러, 스파인, 점프, 우탱 등 다양한 지형지물로 구성된 코스에서 경주하는 경기
예선전은 선수 혼자 코스를 단독 주행하여 기록을 측정하여 순위를 결정하며, 일반적으로 2번의 기록 중 가장 빠른 기록으로 순위 결정
결승전은 예선전 기록에 따라 2명의 선수가 동시에 출발, 신체 또는 스노보드 일부가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는 선수가 승리, 다음라운드로 진출
코스는 표고차 100 - 200m, 길이 500 - 1,000m, 평균 경사 12° ± 3° / 2 ? 25%, 주행시간 약 40 -70초가 되어야 하며 넓이는 40 m 이상 이어야 함

뱅크드 슬라롬(BSL)
뱅크드 슬라롬은 기문 코스를 회전하며 내려오는 기록을 겨루는 경기
스노보드를 타고 하는 회전경기(Slalom)라 할 수 있으며, 선수들의 회전을 용이하게 하기 위해 각 기문에는 뱅크가 조성
각 선수는 3번의 코스 주행을 통해 얻은 기록 중 최고기록으로 순위를 결정
코스는 표고차 100 - 250m, 길이 400 - 1,000m, 평균 경사 15° ± 3° / 20 ? 35%, 주행시간 약 30 - 90초가 되어야 하며 넓이는 25m 이상 이어야 함

홈페이지 : http://kpsa.koreanpc.kr

정의 및 원인

척수장애는 주로 신체의 팔이나 몸통 혹은 다리에 완전 혹은 부분마비를 초래한다.

척수상해가 일어난 위치에 따라 마비부위와 마비범위가 다르다.척수는 척추가 보호하고 있으며, 척수로부터 나온 신경가지들은 척추와 척추가 연결된 마디 사이로 뻗어 나와 등뼈를 중심으로 넓게 분포된다. 척수는 뇌의 연수와 연결되며, 성인에 있어서는 40-50cm의 긴 기관으로 두 번째 요추 수준까지 뻗어 있다.

척수는 각 위치에 운동신경세포, 감각신경세포 및 자율신경 세포들이 있을 뿐 아니라 대뇌와 소뇌에 연결되는 많은 신경경로를 포함하고 있다. 척수의 상해는 근신경 지배에 영향을 주며, 척수의 한 부위를 완전히 손상하면 상해가 일어난 아래부위의 감각과 운동기능이 완전히 마비되지만 척수신경이 완전히 절단된 경우가 아니면 그 기능이 불완전하지만 가능한 경우도 있다. 상해를 입은 위치가 높을수록 인체의 움직임이 더 많은 제한을 초래한다. 제3경추의 위를 다치면 죽음에 이르는데 이것은 횡경막 근육을 마비시켜 인공적으로 호흡을 시켜야 하기 때문이다. 척수장애인들은 주로 하지나 사지가 마비되어 있다.

장애유형에 맞는 스포츠

운동 프로그램은 신체의 마비되지 않은 모든 부위를 사용할 수 있는 균형 잡힌 활동을 제공해야 하며 이 활동들은 근력, 유연성, 근 지구력, 심폐 지구력 그리고 협응력을 발달시키는데 중점을 두어야 한다. 심장 혈관계를 발달시키기 위해서는 에르고메터를 팔로 돌리거나, 휠체어를 장시간 미는 훈련이다.

수영과 수중경기는 부력으로 인해 신체지지의 부담을 줄일 수 있으며, 척수장애인들이 쉽게 적응할 수 있다. 장애인들은 마비되지 않은 나머지 근육기능으로도 물 속에서 신체의 수평을 이루며 물장구를 칠 수 있다. 이 방법으로 수영은 전신체력을 강화시키는데 매우 좋은 운동이다. 또 휠체어 주행은 그들의 이동수단 일 뿐만 아니라 심폐, 근 지구력, 근력향상에 가장 효과적으로 적합한 운동이다.

척수장애인이 시행할 수 있는 경기종목은 육상, 양궁, 사격, 론볼, 탁구, 역도, 럭비, 테니스, 배드민턴, 수영, 좌식배구, 펜싱, 농구, 핸드볼등 하계종목과 알파인스키, 노르딕 스키, 아이스슬레이지 레이싱, 슬레이지하키 등 동계종목이 있지만 신체기능에 맞춰 장비나 경기규칙은 약간의 수정조항이 있다.

정규적인 프로그램 외에도 다른 활동을 변형해도 좋다. 경기장은 상황에 따라 조정이 필요하고 되도록이면 사용되는 장비는 가벼운 것이 좋다. 규칙이나 장비도 장애정도에 따라 수정되어야 하고, 적절히 경기인원수를 조절하여 활동범위를 축소할 수 있도록 배려되어야 한다. 리듬운동이나 무용을 할 때에는 휠체어가 가동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여야 하고, 편의시설을 고려해야한다

정의 및 원인

척수장애는 주로 신체의 팔이나 몸통 혹은 다리에 완전 혹은 부분마비를 초래한다.

척수상해가 일어난 위치에 따라 마비부위와 마비범위가 다르다.척수는 척추가 보호하고 있으며, 척수로부터 나온 신경가지들은 척추와 척추가 연결된 마디 사이로 뻗어 나와 등뼈를 중심으로 넓게 분포된다. 척수는 뇌의 연수와 연결되며, 성인에 있어서는 40-50cm의 긴 기관으로 두 번째 요추 수준까지 뻗어 있다.

척수는 각 위치에 운동신경세포, 감각신경세포 및 자율신경 세포들이 있을 뿐 아니라 대뇌와 소뇌에 연결되는 많은 신경경로를 포함하고 있다. 척수의 상해는 근신경 지배에 영향을 주며, 척수의 한 부위를 완전히 손상하면 상해가 일어난 아래부위의 감각과 운동기능이 완전히 마비되지만 척수신경이 완전히 절단된 경우가 아니면 그 기능이 불완전하지만 가능한 경우도 있다. 상해를 입은 위치가 높을수록 인체의 움직임이 더 많은 제한을 초래한다. 제3경추의 위를 다치면 죽음에 이르는데 이것은 횡경막 근육을 마비시켜 인공적으로 호흡을 시켜야 하기 때문이다. 척수장애인들은 주로 하지나 사지가 마비되어 있다.

장애유형에 맞는 스포츠

운동 프로그램은 신체의 마비되지 않은 모든 부위를 사용할 수 있는 균형 잡힌 활동을 제공해야 하며 이 활동들은 근력, 유연성, 근 지구력, 심폐 지구력 그리고 협응력을 발달시키는데 중점을 두어야 한다. 심장 혈관계를 발달시키기 위해서는 에르고메터를 팔로 돌리거나, 휠체어를 장시간 미는 훈련이다.

수영과 수중경기는 부력으로 인해 신체지지의 부담을 줄일 수 있으며, 척수장애인들이 쉽게 적응할 수 있다. 장애인들은 마비되지 않은 나머지 근육기능으로도 물 속에서 신체의 수평을 이루며 물장구를 칠 수 있다. 이 방법으로 수영은 전신체력을 강화시키는데 매우 좋은 운동이다. 또 휠체어 주행은 그들의 이동수단 일 뿐만 아니라 심폐, 근 지구력, 근력향상에 가장 효과적으로 적합한 운동이다.

척수장애인이 시행할 수 있는 경기종목은 육상, 양궁, 사격, 론볼, 탁구, 역도, 럭비, 테니스, 배드민턴, 수영, 좌식배구, 펜싱, 농구, 핸드볼등 하계종목과 알파인스키, 노르딕 스키, 아이스슬레이지 레이싱, 슬레이지하키 등 동계종목이 있지만 신체기능에 맞춰 장비나 경기규칙은 약간의 수정조항이 있다.

정규적인 프로그램 외에도 다른 활동을 변형해도 좋다. 경기장은 상황에 따라 조정이 필요하고 되도록이면 사용되는 장비는 가벼운 것이 좋다. 규칙이나 장비도 장애정도에 따라 수정되어야 하고, 적절히 경기인원수를 조절하여 활동범위를 축소할 수 있도록 배려되어야 한다. 리듬운동이나 무용을 할 때에는 휠체어가 가동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여야 하고, 편의시설을 고려해야한다